Menu
모델
Menu

382호

Porsche - 편집 후기

편집 후기

와인은 파란색의 공간에서 더 단맛이 납니다. 커피는 환경의 색조에 따라 다른 맛이 나죠. 무언가를 고쳐 쓸 때는 빨간색보다 보라색이 좋습니다. 빠른 이해를 돕거든요. 노란색은 창의력을, 오렌지색은 입맛을 돋굽니다. 그럼 초록색 포르쉐 911의 능력은 무엇일까요?

자세히 보기
Porsche - 기사 개요

기사 개요

포르쉐 세계의 모든 것에 관한 이번 호 기사들을 온라인으로 한 눈에 둘러볼 수 있습니다.

다시 찾아올 가치가 있는 곳. 2주에 한 번씩 새로운 기사들이 온라인으로 게재됩니다.

자세히 보기

지난 호

Porsche - 381호
381호
Porsche - 380호
380호
Porsche - 379호
379호
Porsche - 기록
기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