Menu
모델
Menu

378호

Porsche - 편집 후기

편집 후기

톰 크루즈와 머라이어 캐리는 거절했습니다. 마크 저커버그는 그보다는 쉬웠으며, 버락 오바마, 클린트 이스트우드, 이안, 앙겔라 메르켈과 빌 클린턴은 스스로 찾아왔습니다. 조지 클루니는 시키는 데로 했습니다. 자신의 예전 사진에서 눈과 코 부분만 찢어 고무줄로 연결해 실제 얼굴에 썼죠. 이렇게 촬영한 이 아이러니한 사진은 세계적으로 유명해졌습니다.

자세히 보기
Porsche - 기사 개요

기사 개요

포르쉐 세계의 모든 것에 관한 이번 호 기사들을 온라인으로 한 눈에 둘러볼 수 있습니다.

다시 찾아올 가치가 있는 곳. 2주에 한 번씩 새로운 기사들이 온라인으로 게재됩니다.

자세히 보기

지난 호

Porsche - 377호
377호
Porsche - 376호
376호
Porsche - 375호
375호
Porsche - 기록
기록